멍 한 마음으로

한기창/아이스크림 0 157
저 앞에 보이는 저수지 뚝 너머

보이는 풍경은 북한 땅 손에 잡힐 듯

마음 아픈 공간에서.....
0 Comments